이러닝 불법이용 꼼짝마

 

2010년 11월 08일 09:09

e러닝 콘텐츠의 불법 녹화 및 단체 공유까지 막을 수 있는 솔루션이 개발됐다. e러닝 동영상 DRM 보안 솔루션 기업 윤디스크(대표 배광환)는 디스플레이 신호 탐지 및 차단이 가능한 e러닝 DRM 솔루션 `미디어 세이프(MEDIA_SAFE) 2012`를 선보인다고 밝혔다.

미디어세이프는 화면 녹화 및 아이디 공유는 물론이고 화면상 특정좌표 점표시를 통해 화면 촬영 유통자 추적까지 가능한 영상콘텐츠 보안 솔루션이다. 이번 2012 버전은 비인증된 디스플레이기기에서의 콘텐츠 재생을 막는 기능이 추가됐다.

원천적으로 빔프로젝터, TV, PMP 등으로의 신호출력이 불가능해 공공시설에서의 콘텐츠 불법사용을 차단할 수 있다. 해당 시설에 대해 IP를 차단하는 기존 대응법과 달리 정상 이용자의 서비스에는 영향을 미치지 않는다는 장점도 있다.

회사는 `미디어 세이프` 사용 고객사를 대상으로 적합성 테스트를 진행하고 성수기인 11월에 맞춰 정식 서비스를 개시한다는 계획이다. 현재 `미디어 세이프` DRM을 적용하고 있는 e러닝 사이트는 에듀스파, 웅진패스원, 베리타스엠, 유비온 등 400여개에 달한다.

배광환 대표는 “최근 고시원 등에서 e러닝 콘텐츠를 공유하는 학습이 성행하며 서비스 회사들의 고민이 커지고 있다”며 “`미디어 세이프 2012`를 통해 올바른 e러닝 소비문화를 정착시킬 것”이라고 밝혔다.

조정형기자 jenie@etnews.co.kr

http://www.gvalley.co.kr/65211

This entry was posted in Uncategorized. Bookmark the permalink.

Leave a Reply

Fill in your details below or click an icon to log in:

WordPress.com Logo

You are commenting using your WordPress.com account. Log Out / Change )

Twitter picture

You are commenting using your Twitter account. Log Out / Change )

Facebook photo

You are commenting using your Facebook account. Log Out / Change )

Google+ photo

You are commenting using your Google+ account. Log Out / Change )

Connecting to %s